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9-28 20:59

  • 뉴스 > 논산뉴스

제67회 현충일 추념식 거행

논산시

기사입력 2022-05-24 23:31 수정 2022-07-09 22:17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논산시는 오는 6월 6일 제67회 현충일을 맞아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리기 위해 추념식을 거행한다.

 

 

 

논산시 충령탑(강산동 소재)에서 거행하는 이 날 추념식에는 독립‧국가유공자와 유가족, 국회의원, 도‧시의원, 각급 기관단체장, 공무원, 시민 등 약 950 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오전 10시 전국적으로 울려 퍼지는 사이렌 소리에 맞춰 추념식이 시작되며,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 헌화와 분향, 추념사 및 추도사, 헌시낭송에 이어 현충일 노래제창으로 행사가 마무리된다.

 

 

 

시는 추념식에 참석하지 못하는 국가유공자, 유족을 비롯한 시민들을 위해 공식행사가 끝난 후 헌화 및 분향시간을 별도로 마련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현충일 추념식이 안전하고 엄숙히 거행될 수 있도록 행사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며“순국선열과 호국영령들의 거룩한 뜻을 되새기고 국가유공자와 유족들께서 자긍심을 가질 수 있도록 예우 강화와 지원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논산시는 지난 4월 참전유공자 명예수당 및 배우자 복지수당을 인상하는 등 국가를 위해 헌신하신 참전유공자의 명예 선양 및 가족복지증진을 위해 앞장서고 있다.

김혜순 (kiuminet@naver.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