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9-28 20:59

  • 뉴스 > 논산뉴스

명품 논산 배 미국으로 수출길

논산 농산물 가치 높여

기사입력 2022-08-13 01:10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논산지역에서 생산한 조생종 배가 미국으로의 수출길에 올랐다.


 



논산시(시장 백성현)는 11일 대미수출단지에서 조생종 배 선적 수출식을 가졌다고 전했다.


 




지난 해 보다 1주일 가량 일찍 수확한 조생종 배는 ‘원황, 신화, 화산배’등으로, 숙기가 빠르고 당도와 식미감이 우수한 신품종으로서 논산 농산물 브랜드 인지도를 향상시키는 데 일조할 것으로 기대된다.


논산배수출영농조합법인(대표 윤정수)은 지난 해 조생종 배 13.6t을 처음으로 수출하여 시가 6천6백만원의 매출을 올렸으며, 10월 이후에는 신고배 486톤, 시가 총 22억 원의 수출실적을 달성했다.


올해는 지난 해보다 수출 규모를 확대하여 1차적으로 조생종 배 50톤, 시가 3억원 상당을 수출했으며, 10월 이후 2차로 신고배 550톤, 25억 원 상당을 수출할 계획이다. 


향후 저장성이 약한 원황배 비율을 줄이고 저장성이 우수한 신품종‘신화,
화산배’의 재배면적을 확대, 우수한 고품질 배를 생산함으로써 해외시장 공략에
적극 나설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 농산물 생산자 단체와 긴밀하게 협력하여 수출판로를 확대하고, 농가소득을 증대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품질의 규격화, 수출 검역요건 준수 등 수출경쟁력 강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혜순 (kiuminet@naver.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